미래는 핀란드에 있다

낯선 곳에서 카페를 열고 자신만의 공간을 꾸며 새로운 사람들과 만나면서 그 지역 사회에 동화되는 것은 행복한 일이다. 나의 지인 중 한 사람도 직장을 때려치우고 커피 로스팅을 배우더니 훌훌 털고 제주도, 그것도 저 멀리 마라도가 보이는 최남단 해안에 작은 로스터리 카페를 차렸다.

Read More

웰컴 하루키 월드!

무라카미 하루키는 이른바 단카이라 불리는 베이비붐 세대다. 60년대 질풍과 노도의 전공투를 거치고 일본 경제 고도 성장의 주역이기도 한 그들은 그만큼 ‘자신의 색채’를 잃어버린 세대이기도 하다. 무라카미는 일본 사회 붕괴의 미묘한 징후들을 포착하여 모호하고 신비한 구성을 통해 단카이들이 잃어버린 것들을 하나씩 찾도록 도와준다.(고 생각한다.)

Read More

헌책방은 살아있다!

아주 가끔은 책장 구석의 먼지를 뒤집어 쓰고 있는 낡은 책에서 오래전에 끄적거린 글들을 들춰볼 때가 있다.

Read More

잠시 멈춰 팥빙수를!

<안경>은 오기가미 나오코 감독의 전작 <카모메 식당>처럼 이른바 힐링 시네마 계열의 작품으로 슬로우 무비라고도 불린다. 대게의 영화처럼 뭔가를 이루려는 주인공이 등장하여 고난과 역경을 딛고 결국 불가능해 보이는 일을 성공시키는 극적 드라마나 스펙타클하고도 거리가 멀어도 한 참 멀다.

Read More

좋은 말로 할 때 냅둬유~

자본은 개발을 통해 자가증식한다. 역사가 증명한 자본주의의 속성이다. 따라서 자본주의와 환경은 끊임없이 충돌해왔다. 다시말해 개발과 환경은 함께 갈 수 없는 가치다.

Read More

대한민국의 중심에서 커피를 외치다!

커피는 평생에 걸쳐 해야할 업으로 생각하기에 조급해하지 않고 장기적으로 버텨내야 하는데 이런 측면에서 오창과 같은 지방은 비용도 줄여줄 뿐아니라 시장 확대의 가능성이 있기에 충분히 도전해볼만하다는 게 김맹천 사장의 말이다.

Read More